원노트, 원노트 문서 다른 사용자와 공유하기

공유의 시대에 당신의 지식은 다른 이들과 잘 소통되고 있는지요? 지금까지 원노트의 다양한 활용 기법과 기능들에 대해 알아보았습니다. 지금부터는 이러한 원노트를 활용하여 다른 사람과 소통하고 양질의 많은 지식을 만들어 갈 수 있는 법에 알아보겠습니다. 바로 스카이드라이브를 통한 원노트파일의 공유 작업입니다. 이를 통해서 웹이 연결되는 다양한 장소에 여러 사용자가 원노트를 공유하고 함께 작업을 할 수 있습니다.

원노트, 원노트 문서 다른 사용자와 공유하기

예전에 많은 학자들은 자신의 친구와 스승, 제자 등과 많은 서신으로 교류를 하고 지식을 넓혀갔습니다. 지금도 많은 편지들이 남아 박물관을 통해 우리에게 보여지고 있습니다. 이러한 방식은 크게 변하지 않아 이메일이라는 매체를 통해 인터넷의 시대에도 여러 사람들이 자신의 의견과 자료를 공유할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지금 클라우드 시대에는 보다 근본적인 변화가 일어나고 있습니다. 바로 웹에서 직접 양질의 자료를 접속하고 수정하며 서로의 의견을 개진할 수 있는 부분입니다. 그럼, 원노트를 통해 클라우드 환경의 변화를 직접 체험 해 볼까요?



원노트, 원노트 문서 다른 사용자와 공유하기

먼저 원노트 자료를 선택하였습니다. 이 자료를 스카이드라이브를 통해 많은 사람과 공유 해 보겠습니다.


원노트, 원노트 문서 다른 사용자와 공유하기

파일 탭의 정보라는 꼭지에 가면 현재 작업 중인 원노트 문서들을 확인 할 수 있습니다. 공유를 원하는 파일을 확인 한 뒤 웹 또는 네트워크에서 공유를 클릭합니다.



원노트, 원노트 문서 다른 사용자와 공유하기

해당 문서의 공유 환경을 설정하는 부분에 들어왔습니다. 우리는 웹을 통해서 공유를 진행 해 보겠습니다. 웹의 위치는 www.msn.co.kr 입니다. 바로 이 곳에 계정을 만들었다면 누구나 원노트에서 바로 스카이드라이브로 파일을 올리고 공유를 할 수 있습니다. 그럼 바로 로그인 해 보겠습니다.



원노트, 원노트 문서 다른 사용자와 공유하기

스카이드라이브 서버에 연동하는 메시지가 나오고 얼마 안 있어 바로 스카이드라이브 서버에 연동이 됩니다.


원노트, 원노트 문서 다른 사용자와 공유하기

기존에 제가 사용하던 스카이드라이브가 웹오피스 화면에 나타났습니다. 여기서 공유를 원하는 폴더별로 정리를 하면됩니다. 그럼 원노트를 위한 새로운 공유 폴더를 만들어 보겠습니다. 새 공유 폴더 만들기를 통해 진행을 하면 됩니다.


원노트, 원노트 문서 다른 사용자와 공유하기

바로 웹 브라우저가 로딩되면서 폴더 만들기 페이지가 나타났습니다. 이 곳에서 스카이드라이브 공유 폴더를 설정 할 수 있습니다. 공유 폴더 이름을 입력하고 다음 버튼을 클릭하겠습니다.


원노트, 원노트 문서 다른 사용자와 공유하기

다시 원노트 화면에 돌아와 새로고침을 클릭해 보겠습니다.


원노트, 원노트 문서 다른 사용자와 공유하기

방금 웹 브라우저를 통해 만들었던 폴더가 보입니다. 바로 이곳에 원노트 문서를 공유 할 수 있도록 저장하겠습니다.



원노트, 원노트 문서 다른 사용자와 공유하기

하단에 전자 필기장 공유 버튼을 눌러 저장을 진행하면 됩니다.



원노트, 원노트 문서 다른 사용자와 공유하기

파일들이 서버에 등록되면 스카이드라이브를 통해 공유 할 수 있도록 작업이 진행됩니다.


원노트, 원노트 문서 다른 사용자와 공유하기

이제 해당 문서를 공유할 수 있도록 링크를 메일을 통해 송부 해주는 기능이 나타납니다. 이를 통해 문서를 공유하고자 하는 사람에게 메일을 보내어 문서를 공유 할 수 있습니다.



원노트, 원노트 문서 다른 사용자와 공유하기

다른 방법으로 스카이드라이브에 접속하여 해당 폴더를 사용자에 맞게 공유작업을 진행 해 주면 됩니다. 이 작업은 지난 번 스카이드라이브 공유작업에 대한 포스트로 대체 하겠습니다. 무엇보다도 달라진 점은 파일을 업로드 하고, 다운로드 하는 과정이 없이 편리하게 스카이드라이브 한 곳에 파일을 자동으로 저장하고. 어느 장소에서든지 접속하여 문서를 열어보고 편집 할 수 있다는 점입니다. 이 것이 바로 클라우드 서비스의 가장 큰 특징이 아닌가 생각됩니다.




이상, 윈톡의 '윈도우, 익숙하지만 새로운 이야기'였습니다.




신고